gukbangbu

국방부는 이씨가 월북했다고 판단한다는 평가를 낸 바 있다.
"시신에 연유(燃油)를 발라 소각했고 이를 우리 군이 확인했다."
국방부 핵심 관계자는 "북한이 공무원을 구조하려 했던 정황이 있었다"고 말했다.
북한이 밝힌 사건 경위와 국방부의 조사 결과가 다른 상황.
어업지도선 내부 CCTV 2대 모두 고장난 상태였다.
22일 밤, '피살,시신 소각' 첩보를 입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은 책임있는 답변과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했다.
고인의 유족과 동료들은 A씨를 이렇게 기억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UN총회서 종전선언 지지를 호소한 지 하루 만의 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