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geul-dipmaindeu

하루에 한 번씩 전 세계 기사들의 대국을 업데이트해 엘로 스코어를 발표하는 '고레이팅스'가 오늘 새로운 순위를 발표했다. 오늘 발표한 스코어에 따르면 알 9단이 세계 2위로 올라섰다. 이제 알 9단 위에 남은 사람은
한국기원이 인공지능 알파고(AlphaGo)를 위해 특별 명예 단증을 제작한 바 있으나 오늘 한글과 한자로 된 단증을 특별히 영어로도 다시 제작했다고 밝혔다. 한국기원은 15일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리는 '구글 딥마인드
관련 기사: 구글 딥마인드의 다음 도전은 스타크래프트일 확률이 높다 게다가 구글이 이 대결을 공식 추진한다 해도 실제 승부가 성사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사실 이번 바둑 대결의 본질은 알파고의 ‘필드
3월 13일, 이세돌 9단은 알파고에 1승을 거두었다. 이날 이세돌은 알파고의 약점에 대해 “상대가 예상하지 못한 수를 두었을 때, 마치 버그가 생긴 것처럼 대처 능력이 떨어지고, 흑돌을 잡았을 때 더 어려워하는 것
이세돌 9단과 대결하는 알파고는 기본적으로 ‘컴퓨터 게임’이다. 우리는 한 (천재적) 플레이어의 게임 과정을 구경하고 있는 셈이다. 게임은 그 게임을 만든 창조자가 있기 마련이다. 알파고를 만든 이는 누구일까?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가 이세돌 9단을 상대로 첫 승을 거둔 가운데, 구글이 사명과 브랜드를 바꾼다는 계획을 공표했다. "서치 엔진은 이미 10년 전에 시작한 사업"이라며 기자간담회를 시작한 구글 CEO 성 사라 씨는 "우리는
난공불락의 영역으로 여겨졌던 바둑에 도전한 구글의 인공지능(AI)이 다음 도전 분야로 '스타크래프트'를 지목할 것으로 보인다. 제프 딘 구글 시니어 펠로우는 9일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머신러닝(기계학습)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컴퓨터 도전자 '알파고'(AlphaGo)와 대국을 앞둔 이세돌이 2월 22일, 기자회견을 가졌다.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이 자리에서 그는 "이번 대국을 특별히 준비하기는 어렵다"며 "컴퓨터로 하루 1~2시간
최근 명인전에서 박정환 9단을 제압했던 이세돌 9단이 ‘프로그램'과 대결하기로 했다. 대결 상대는 '알파고'(AlphaGo)라는 바둑 인공지능 프로그램이다. 로이터의 보도에 따르면, 이 프로그램은 영국의 인공지능 개발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