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q

오바마는 자신의 임기 중 '최악의 순간'도 털어놨다. "2013년을 생각해보죠. 제가 재선에 성공한 직후 말이에요. 우리의 목표는 이민개혁법을 강하게 밀어붙이는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두 번째 임기가 시작되기도 전에 샌디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