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sekeu

절대왕정은 많은 것이 쉽게 이해되던 시기다. 말 그대로 왕 마음대로 할 수 있었다. 왕이라는 자리가 늘 무소불위일 듯싶지만, 우리 역사든 외국 역사든 그렇지는 않았다. 고려 무신정권기의 허수아비 왕이나 일본 쇼군 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