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ngsucheo

공수처 추천위는 김 후보자 추천 사유로 "부동산이 없어 청렴하다"는 점을 꼽았었다.
김앤장 법률사무소에서 10여년간 일했다.
국민의힘은 이를 두고 '날치기 의결'이라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고위급 공직자의 범죄를 전담해서 수사·기소하는 단일 권력기관이 탄생했다.
국민의힘은 본희의 의결 때 필리버스터 등으로 맞대응한다.
야권은 공수처법 개정을 총력 저지하겠다는 의지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은 팽팽하게 맞섰다.
공직선거법 일부 개정법률 공포안도 이날 의결됐다
자유한국당은 공수처법 표결이 진행되는 동안 애국가를 불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