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이 하니까 무조건 찬성해야 된다’는 것보다 올바른 정책에 대한 평가를 해야 되지 않나"
합성사진을 트위터에 게시해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을 준 혐의다.
”내 평생 단 한 번 성추행을 이자에게 당했다”
"김부선, 강용석 측은 저와 이씨를 고소하겠다고 노발대발했고 저는 김부선씨에게 정말 미안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