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mjuyeong

김주영과 조선생은 은근히 많은 '스캐' 팬들이 케미를 기대하던 커플이기도 하다.
민주노총은 28일 대의원회에서 경사노위 참여 여부를 결정한다
지난해 10월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배우 故김주혁의 승용차에 별다른 결함이 없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30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김주혁의 승용차 감식 결과 급가속 등 차량 결함과 기계적 오작동을
故 김주혁의 유작 '흥부'가 개봉을 앞두고 제작보고회를 열었다. 예고편 영상에서 볼 수 있는 김주혁의 모습은 여전히 친근하고 반가웠다. 8년 만에 선보인 사극, 오랜만에 악역을 벗고 다시 의인의 캐릭터를 맡은 그가의
지난해 세상을 떠난 배우 김주혁의 유작 '흥부'가 다음달 설 연휴에 개봉한다.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흥부'는 조선 헌종 재위 당시 양반들의 권력다툼으로 백성의 삶이 갈수록 힘들어지는 환난 속에서 새로운
25일 오후 열린 제38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는 자리에 있던 배우들이 모두 숙연해지는 순간이 있었다. 올해 세상을 떠난 배우 고 김지영, 고 윤소정, 고 김영애에 이어 고 김주혁까지.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침묵 속에서
경찰 측이 故 김주혁에 대한 부검 결과를 밝혔다. 강남경찰서는 14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하 국과수)으로부터 통보받은 故 김주혁의 부검 결과를 발표했다. 故 김주혁은 지난달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서 발생한 불의의
故 김주혁에 대한 부검 결과가 다음 주께 발표될 예정이다. 뉴스1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 측은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문의한 결과, 다음 주 수요일(15일)쯤 부검결과를 회신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며 최종 발표가
정준영이 고 김주혁에게 눈물의 영상편지를 남겼다. KBS2 '1박2일'은 5일 2년여간 멤버로 활동한 고 김주혁 추모 특집을 내보냈다. 방송 마지막에 멤버들 각자 고 김주혁에게 영상편지를 남겼다. 특히 SBS '정글의
김주혁의 '1박 2일' 미방영분이 공개됐다. 5일 방송된 '1박 2일'은 지난 10월 30일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1박 2일' 전 멤버 김주혁을 추모하는 스페셜 방송으로 꾸려졌다. (하이라이트 보기) 김주혁의 합류부터
나무엑터스 김동식 대표이사가 고(故) 김주혁을 떠나 보낸 심경을 털어놨다. 김동식 대표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 4일은 내게 이 세상이 전부 멈춰버린 것 같은 순간"이라며 "세상과 단절 돼서 날씨가 어떤지, 지금이
고(故) 김주혁의 사고 차량 조사가 시작된다. 2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후 김주혁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벤츠 G바겐을 강원도 원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본원으로 보냈다. 경찰 관계자는 "급발진
교통사고로 숨진 故 김주혁의 발인식이 2일 오전 엄수됐다.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영결식과 이어진 발인식에는 연인인 배우 이유영과 '1박2일' 유호진 PD를 비롯해 차태현, 김준호, 김종민 데프콘 등과 소속사
SBS '정글의 법칙' 제작진이 정준영에게 故 김주혁의 부고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정글의 법칙' 측은 "2일 오전 8시 30분경 현지 촬영 팀과 연락이 닿았다"며, "통신 연결이 어려운 지역에서 촬영을 진행했다"고
엄정화씨가 동료이자 후배였던 고 김주혁씨의 발인 당일(2일)에 남긴 추모의 글은 '후회'로 시작된다. 2004년 영화 '홍반장'에 함께 출연했던 김주혁씨와 평소 마주쳤을 때 "(반가움을) 더 많이 표현하고 싶었지만, 돌아서면
배우 유아인이 故김주혁의 빈소를 조문했다. 1일 유아인은 서울 아산병원에 마련된 故김주혁의 빈소를 찾았다. 밤 12시가 돼 가는 매우 늦은 시간이었다. OSEN에 따르면 유아인은 상당히 조용히 빈소를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우 김주혁의 사망, 그리고 송중기와 송혜교의 결혼. 연예계의 비극과 경사가 하루 사이에 일어났다. 이 가운데 배우 유아인은 배우 선배의 죽음을 애도하는 한편, 절친한 동료 배우의 결혼식을 축하해야 하는 난감한 상황에
'정글의 법칙' 측이 가수 정준영에게 계속 연락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OSEN에 따르면 SBS '정글의 법칙' 관계자는 "현지 제작진과 연락을 시도하고 있으나, 촬영지가 워낙 오지라 전화도 메시지도 안 되고
경찰이 故 김주혁의 사인으로 '약물 복용 부작용' 가능성이 제기된 것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1일 헤럴드경제는 단독으로 김주혁의 사망 원인이 '약물 복용'으로 추정된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김주혁의 한 지인'으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