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mjongin

국민의힘은 부산·울산·경남 지지도가 10%p 넘게 빠져 민주당에 역전당했다.
그동안 대국민사과를 놓고 국민의힘 내부에서 잡음이 이어졌다.
국민의힘과 완전히 독립돼 운영된다.
국민의힘 초선 의원이 벌인 시위 현장에 격려차 참석했다.
국민의힘과 간담회 자리가 마련되면서 정계 입문설이 또 다시 나왔다.
앞서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은 금태섭 전 의원을 "만나볼 수는 있다"고 말했다.
”탈당과 관계 없이 만나기도 했던 사람” -김종인 비대위원장
국민의힘은 진상조사와 책임 규명을 요구하고 있다.
김종인은 추미애와 여권 때리기에도 나섰다.
현재 국민의힘 책임당원은 32만명 정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