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misu-gwonhandaehaeng

청와대가 13일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의 국정감사가 파행으로 치달은 가운데, 김이수 헌재소장 권한대행 체제를 유지하기로 결정한 것은 "청와대와 무관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