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는 원래 류승룡 휴대폰 번호를 몰랐다.
최근 영화 '내가 죽던 날' 인터뷰에서 털어 놓았다.
영화 '내가 죽던 날'에서 형사 역할을 맡았다.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했다.
김혜수, 이하늬, 임윤아, 이정현, 조여정 등.
김혜수 측 “이미 십수 년 전부터 많은 금전문제를 일으켜 왔다”
제보자 “처음부터 김혜수 엄마니까 돈을 빌려준 것”
박지완 감독의 ‘내가 죽던 날’의 주인공으로 등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