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mhyeonjung

김현중과 전 여자친구 최 모 씨의 공방에서 법원이 최 씨의 손을 들어줬다. 군 복무 중인 가수 겸 배우 김현중(30)이 전 여자친구 최모(32)씨를 공갈 등 혐의로 고소했던 사건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결론을 내렸다. 서울동부지검
김현중과 전 여친이 출산한 아들이 친자라는 사실이 확인됐다. 김현중 측은 친자라면 책임을 지겠다고 했던 입장엔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이제 김현중과 전 여친이 풀어야 할 숙제는 16억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이다. 전
군대에 있는 김현중이 편지를 통해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재만 변호사는 17일 오후 12시 서울 서초구 서초동 법무법인 청파 사무실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김현중이 어제 저녁에 편지를 보내왔다”며 편지 전문을 공개했다
김현중 측이 전 여자친구 최씨가 낳은 아이가 친자일 경우 책임을 지겠다고 밝혔다. 김현중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10일 "저희는 출산 관련 아직 공식적으로 전달 받은 것이 없고, 처음부터 친자가 맞다면 이에 대한 책임을
지난 5월 입대한 배우 김현중이 여자친구의 출산일이 다가왔음에도 9월 신병 위로 휴가를 나오지 않는다. 김현중이 5월 12일에 육군 30사단 신병교육대에 입소했으니 이에 따라 계산하면 8월 말 경부터 일병 진급 전까지의
가수 겸 배우 김현중과 전 여자친구 A씨가 갈등을 이어가는 가운데 김현중 측이 A씨를 형사고소했다. 무고, 공갈, 명예훼손 등에 대한 혐의로 고소장을 접수한 것. 김현중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청파 이재만 변호사는 23일
김현중 측이 전 여자친구 최씨에게 추가로 위자료를 청구한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김현중과 전 여자친구 최씨의 소식이 전해졌다. 김현중 측 이재만 변호사는 “임신 여부를 확인했는데
배우 김현중 측이 전 여자친구 A씨를 상대로 12억 원의 반소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김현중의 법률대리인 측은 15일 오후 OSEN과의 전화통화에서 "지난 토요일, 전 여자친구 A씨를 상대로 12억 원의 반소를 제기했다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 입대를 앞두고 팬들에게 보낸 자필 편지가 공개됐다. 두 번째 페이지로 이어집니다. 13일 현재 김현중의 공식 팬카페 '현중닷컴'과 소속사 키이스트 홈페이지에는 김현중이 입대 전 남긴 편지가 게재돼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29)이 오는 12일 입대한다. 5일 연예계에 따르면 김현중은 이날 오후 경기도 고양시 육군 30사단 신병교육대로 입소해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현역으로 복무한다. 한 연예 관계자는 "김현중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