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mhyeonjung-gyeolhon

가수 겸 배우 김현중이(29)이 오는 12일 입대한다. 5일 연예계에 따르면 김현중은 이날 오후 경기도 고양시 육군 30사단 신병교육대로 입소해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현역으로 복무한다. 한 연예 관계자는 "김현중이
배우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 측이 지난 1월 5일 임신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된 MBC '섹션TV연예통신'에서는 최근 이슈의 중심이 된 김현중과 그의 전 여자친구 임신에 대해 다뤘다. 이날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
배우 김현중 전 여자친구 최모 씨의 변호사 측이 "(최 씨가) 아이를 홀로 키울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법률사무소 썬앤파트너스 선종문 변호사는 25일 OSEN과의 통화에서 최 씨의 입장에 대해 "기사에 나온대로, 의뢰인은
가수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가 일각에서 불거진 거짓 임신 의혹에 대해 임신이 맞다고 강력하게 주장하고 있는 가운데, 여전히 풀리지 않는 의혹이 남아 있다. 김현중 측이 책임질 부분이 있다면, 책임을 지겠다고 전 여자친구의
가수 김현중이 전 여자친구 최모씨의 임신 여부에 대해 소속사를 통해 첫 공식 입장을 밝혔다. 김현중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2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현중과 최모씨는 지난해 연말 합의하에 헤어지기도 했다. 그 후
배우 김현중의 소속사 측이 전 여자친구의 임신 및 재결합 설에 대해 "확인중"이라 밝혔다. 김현중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22일 OSEN에 김현중과 전 여자친구의 임신 및 두 사람의 재결합설에 대해 "본인 확인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