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지금 마흔이다. 지금은 몸 아끼고 싶다” - '격투기 경기 왜 안 해요'라는 질문에 줄리엔강의 대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