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choyeongeum

저소득층 지원, 출산크레딧 확대 등의 내용도 함께 담았다
여야가 마라톤 협상 끝에 4일 2018년도 예산안 처리에 합의하면서 아동수당 신설과 기초연금 인상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여야가 발표한 합의문에는 아동수당 신설을 위해 내년도 예산안에 1조1000억원을 배정했으며, 기초연금
기초연금을 받는 만 65세 이상 소득 하위 70% 노인은 4월부터 지금보다 다달이 2천원을 더 받는다. 7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작년 소비자물가 상승률(1%)을 반영해 기초연금 수급자의 수령액을 4월부터 지난해(20만4천원
보건복지부가 퇴직 공무원 상당수에게 기초연금을 잘못 지급한 사실을 뒤늦게 발견해 환수에 나섰다. 복지부는 2015년도 하반기 확인조사(10∼12월)에서 공무원연금공단,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 등 특수직역연금기관에서 제공한
기초연금제도 도입으로 노년가구의 소득 수준이 나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와 국민연금공단은 2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초연금 1주년 기념 세미나'에서 "기초연금 도입 전·후 노인가구의 소득과 빈곤 수준을
기초연금의 정상화는 공적연금의 역할 강화로 이어지게 되는데, 다음과 같은 점에서 국민연금 소득대체율을 인상하는 것에 비해 장점을 갖고 있다. 첫째, 국민연금이 보험료를 납부한 사람만이 연금급여를 수급할 수 있는 제도인 데 반해 기초연금은 조세를 재원으로 하기 때문에 보험료 납부여부와 무관하게 급여를 수급할 수 있는 제도이다. 이는 기초연금제도의 정상화가 노후소득 사각지대 문제를 해결하는 데 유용한 수단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기초노령연금을 받던 만 65세이상 노인 가운데 비싼 자녀 집에 같이 사는 경우를 포함한 약 3만명은 오는 25일부터 지급되는 기초연금을 받지 못할 전망이다. 보건복지부는 15개 기관의 27종 공적자료와 116개 기관의
소득재분배 기능을 약화시키고 공적연금체계의 역할을 최소화하는 것은 결과적으로 자신의 노후는 자구책을 통해 해결하라는 묵시적 명령이다. 자구책의 강화는 '국민연금 가입자 대 미가입자' '국민연금 장기가입자 대 단기가입자' '현 노인세대 대 현 근로세대' 그리고 무엇보다도 '부모세대 대 자식세대' 등 여러 갈등구도를 양산해낸다. 이러한 갈등구조는 결국에는 국민의 통합 및 연대를 해칠 것이며 이를 봉합하기 위한 사회적 비용을 크게 높일 것이다.
여 “지방선거에는 큰 도움 안돼” 야 “큰매듭 풀어 무능정부 비판 초점” 여야는 2일 국회 본회의를 열어 지난해 2월부터 극심한 진통을 겪어온 기초연금법안을 국민연금 가입 기간에 따라 다르게 받는 수정안으로 처리했다
7월부터 65살 이상 440만 명에 10~20만씩 지급 기초연금법이 2일 국회를 통과했다. 7월부터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 하위 70%에 해당하는 이들에게 다달이 10~20만 원이 지급된다. 모든 노인에게 20만
우리 부모님 기초연금 얼마나 받을까? 기초연금법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7월부터 노인을 대상으로 기초연금이 지급된다. 그렇다면 우리 부모님은 기초연금을 얼마나 받게 되실까? 어버이날 찾아뵐 때 하반기부터 받게 될 연금액수라도
국민연금을 끌어다 쓰는 이 기초연금안이 그대로 시행된다면 지금의 20대는 노후에 4,260만원씩 손해를 보게 된다. 오랜 기간 국민연금을 성실히 납부한 이들에게 손해를 강요하고 이를 거부하면 부모의 연금 수령을 가로막는 불효자식으로 만들어버리는 셈이다. 손해를 보거나 불효자식이 되는 두가지 선택지밖에 없는 이 제안은 사실상 공갈협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