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unrosigan

고용노동부 '단축 가이드'를 정리해봤다.
여야 3당 간사는 지난달 23일, 노동시간을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단축하는 합의안을 내놨다. 쟁점은 크게 두 가지다. 첫 번째는 1주일을 7일로 볼 것인가의 여부. 현행 근로기준법은 주당 최대 노동시간을 52시간
2013년을 기준으로 OECD 34개 국가의 '연간 노동시간'을 조사해 보면 아래와 같은 결과가 나온다. 1위는 멕시코이며, 한국은 2위다. 한국인들의 근로 시간은 OECD 평균의 1.3배에 달했으며 근로 시간이 가장
국내 17개 광역 시도 중에서 1인당 월급여액이 가장 높은 지역은 어디일까? 30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1위부터 3위까지는 아래와 같다. 1. 서울: 320만 원 2. 울산: 295만 2000원 3. 충남: 284만
새누리당이 2일, 재계의 요구를 반영해 연장노동시간을 늘리고 휴일노동에 대한 가산수당은 삭제하는 근로기준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노동계는 “착취입법”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권성동 새누리당 의원 등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