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ulruten-peuri

밀가루를 기피하는 '글루텐프리 다이어트' 열풍이 미국에서 4년 만에 꺼질 위기라는 주장이 나왔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천은 예일대 강사인 경제학자 비크람 만샤라마니의 기고문을 통해 글루텐이 이상반응을 일으키지 않는 93
글루텐(gluten): 보리, 밀 등의 곡류에 존재하는 불용성 단백질 더 쉽게 말하자면, 밀가루 특유의 쫄깃하고 찰진 식감을 만들어주는 성분이다. 쫄깃한 면과 빵을 탄생시키는 고마운 존재이지만 최근에는 많은 이들이 글루텐을
아무리 음식에 관한 다양한 지식과 상식을 가졌다 할지라도 혼란스러울 때가 있을 것이다. 하루는 모닝커피가 몸에 좋다고 했다가 다음날에는 건강을 해치는 부분이 있다고 한다. 사람들은 계속 바뀌는 연구 결과와 유명인들의
어릴 땐 친구들 전화번호 혹은 별별 정보를 다 외우곤 했다. 하지만 어느 순간 머릿속에 그려지는 연예인의 이름 하나도 기억해내기 힘들어진다. 이게 다 스마트폰 때문이다. 우리는 스마트폰에 전화번호를 포함한 온갖 정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