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tolrikdae-seoulseongmobyeongwon

박근혜 전 대통령의 변호인이 병원 진료기록을 떼갔다. 최근 박 전 대통령이 정기검진을 받았던 서울성모병원이다. 박 전 대통령은 10월 17일 구속 만료를 앞두고 있는데, 검찰이 추가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것에 반대하는
서울 강남 한복판인 서울성모병원에서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환자가 나왔다. 이 환자는 메르스 감염이 의심돼 자택 격리중인 아내를 둔 63세 남성으로, 서울성모병원이 자체적으로 실시한 2차례 검사와 방역당국의 검사에서
23일 오후 4시 서울 종로구 연건동 서울대병원은 사람들로 북적였다. 본관에서 어린이병원으로 가는 지하통로 천장은 낡아 보였다. 천장재는 이음매가 군데군데 틀어져 있거나 가장자리가 부서진 곳이 여럿 눈에 띄었다. 천장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