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tolrik

프랑스 출신 나탈리 베카르 수녀는 바티칸 최초로 투표권을 갖게 된 여성이다.
새 클럽에 관해 세인트메리 대학의 다른 학생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이탈리아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매일 늘어나고 있다.
국무원은 교황청의 중심이라 할 수 있다
모태신앙이었던 가톨릭을 버렸다
교구에서 가톨릭 학교 지위를 박탈하려 했다
한 피해자는 15살 때부터 학대를 당했다
가톨릭 보수와 진보의 '문화 전쟁'으로 번졌다.
트럼프 취임 직후부터 시작한 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