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eumryu

최근 빠르게 퍼지고 있는 조류인플루엔자의 출발지인 전북 군산 종계농장에서 키운 토종닭이 경남 곳곳의 전통시장에서 팔린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조류인플루엔자가 경남 전역으로 퍼질 우려를 낳고 있다. 결국 경남도는 지난달
산란계(알 낳는 닭) 농가를 중심으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피해가 확산하면서 전체 살처분 가금류 마릿수가 2천500만마리를 넘어섰다. 24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이날 0시 현재 AI 여파로 도살 처분됐거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피해가 확산하면서 도살된 가금류 마릿수가 2천만 마리를 넘어섰다. 정부는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AI 발생지역 방역대 내에서 생산된 계란 반출을 일주일간 금지한다. 21일 농림축산식품부에
경기와 충북에서 또다시 조류 인플루엔자(AI) 발생했다. 철새가 전파하는 AI가 하루가 멀다하고 전방위적으로 발생하면서 사력을 다해 차단에 나서는데도 속수무책인 방역 당국은 '충격'에 빠진 모습이다. 29일 농림축산검역본부와
'치킨 2만원 시대'가 조만간 열릴 것인가. 교촌 치킨이 치킨 가격을 인상하고 나섰다. 제품별로 교촌(간장) 스틱과 콤보가 1만6천원에서 1만7천원으로 6.25%, 레드스틱·레드콤보·허니콤보는 1만7천원에서 1만8천원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