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iket

안 하면 정말 정말 좋을 15가지
‘겸손’과 ‘소박’의 상징이라나
영국 왕실 전체에 해당하는 금지령도 있다
"어느 날 지붕을 쳐다보고 있는데, 셀카봉이 갑자기 나타나서 날 찍고 있는 거예요" - 주민
명절이 가까워지면서 모임이 더 많아진다. 그런 압력에서 벗어날 수 있는 지혜가 더 절실한 때다. 그래서 허프포스트는 전문가에 의뢰했다. 그들의 조언은 다음과 같다. 에티켓 전문가 다이앤 곳츠맨에 의하면 초대를 거절할
이뿐일까. 술과 함께 고기쌈을 실컷 먹었는가. 이때 입냄새뿐 아니라 소변 냄새까지 강하게 하는 마늘과 양파를 섭취했다면, 구강청결제로도 해결이 안 된다. 독한 성분이 소화기와 혈류를 통해 전달돼 온몸으로 방출되고 있으니
PRESENTED BY 필립스
비가 오다가 그쳤다. 아니면 비가 오는 길을 걷다가, 지하철을 타거나 건물에 들어갔다. 이때 당신은 손에 있던 우산을 어떻게 드는가? 심지어 긴 우산이라면? 지난 5월 13일, 일본의 트위터 유저인 ‘neruto_suguasa’는
많은 사람이 영화관에서 스마트폰을 사용한다. 그리고 또 많은 사람이 그런 사람 때문에 영화관람에 방해를 받는다. 1월 2일, 미국 ‘슬래시필름’은 애플 전문 블로거 소니 딕슨(Sonny Dickson)의 말을 인용해
8월 10일, ‘조선일보’는 영화관에서 벌어지는 상영직전 예매 취소 사례가 늘고 있다고 보도했다. 상영 20분 전에 예매를 취소하면 전액 환불을 받을 수 있다는 규정을 악용해 ‘자리를 넓게 쓰기 위해’ 양쪽 자리를 예매했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