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rininal

"어린이들을 아끼는 언리쉬드답게, 올해도 역시 어린이날을 기념하는 캐릭터들이 등장했습니다" - 언리쉬드
에버랜드 서울랜드 사진들을 보고 '이제라도 출발해야 하나' 싶었다면 다시 생각하자. 놀이공원 입장객 수는 어떤 날이든 오후에 늘어나는 경향이 있다. 에버랜드 징검다리 휴일 사이에 낀 평일이자 누군가에게는 연휴 중 하루였던
어린이날에 벤치클리어링 불상사가 일어났다. 5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와 롯데의 경기에서 사구를 놓고 양팀의 선수들의 뛰쳐나와 몸싸움을 벌이는 상황을 연출했다. KIA가 크게 이긴 가운데 롯데 투수가
5월 5일 청와대에서는 도서·벽지와 다문화가정 등의 초등학생 300여 명을 청와대로 초청해 진행한 '2016년 어린이날 청와대 봄나들이' 행사가 열렸다.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박근혜 대통령은 행사에 참여한
어린이날인 5일은 낮 동안 대체로 맑고 일부 지역은 낮 기온이 28도까지 올라가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이겠다. 그러나 점차 흐려져 밤에 서울·경기도를 포함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올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도·강원도영서·남해안·제주도·서해5도에서
어린이날 차를 타고 가장 많이 찾는 곳은 어디일까? 아래는 SK텔레콤이 2014~2015년 모바일 내비게이션 티(T)맵의 어린이날 당일 길안내 정보 약 500만건을 분석해 공개한 내용이다. 1위: 경기 가평 ‘아침고요수목원
토요일-일요일-월요일 연속으로 쉬는 ‘해피먼데이’ 제도 도입이 추진된다. 이데일리에 따르면 27일 새정치민주연합 홍익표 의원은 한국법제연구원과 공동작업을 통해 날짜지정 휴일 제도를 요일지정으로 바꿔 토-일-월 3일을
"6학년이 되어서 학교대표로 활동하고 싶어 전교 어린이 부회장에 출마하게 되었습니다. 부모님은 돈이 많이 드는 것이면 하지 말라 하셔서 망설이던 중에 지역아동센터 선생님들이 벽보와 선거에 필요한 피켓을 만들어 주신다며 출마하라고 권하셨고 친구들 또한 출마를 권하여 선거에 나가게 되었습니다. 열심히 하겠다 생각하여 선거에 당선 되었는데... 다른 친구들은 부모님이 선거운동 한 친구들을 데리고 외식을 시켜주시는 것을 보니 친구들에게 미안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어린이날'은 공휴일인데 '어버이날'은 공휴일이 아닌 이유가 무엇일까요? '어린이날'이 공휴일인 건, '어린이'에게 가장 좋은 선물이 온종일 함께 놀아주는 것이기 때문일 겁니다. 어버이에게도 함께 놀아드리는 게 가장 좋은 선물 아니냐고요? 글쎄요, 과연 그럴까요? 늙으신 어버이가 원하는 건 무어냐고요? 그건 장성한 자식(들)을 '보는' 것입니다. '노는' 것이 아니라 '보는' 것입니다. 아이들 사랑은 하루 종일 해도 되지만 부모에 대한 효도는 하루 종일 하지 말고 평소에 자주 조금씩 해야 합니다. 온종일 함께 노는 대신 자주 찾아뵈어야 하는 거지요.
본 내용은 도서 <천천히크렴>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쪽잠 자며 그리는 직장인 아빠의 육아웹툰 https://www.facebook.com/Grimeda 누구나 어릴 적엔 공룡 인형과 잠들고 할아버지와 친구가 되기도 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