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muk

디시인사이드 편의점 갤러리에 새해 벽두부터 올라온 게시물.
'어묵 혁신클러스터'를 만들 예정이다.
전원 합의로 과징금 부과를 건의하기로 했다.
5일 밤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방송인 이영자는 평소와 다름없는 ‘먹방‘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이영자는 매니저와 어묵을 먹으며 대화를 나눴고, ‘전참시’ 측은 이를 뉴스 형식으로 편집해서 내보냈다
추운 겨울날, 포장마차에서 먹는 어묵 국물은 환상적이다. 부쩍 쌀쌀해진 요즘, 한 제품이 소셜 미디어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사로잡았다. 그건 바로 '어묵 국물' 티백. 죠스떡볶이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이
17일, 게시된 지 하루만에 9천회 이상 리트윗된 사진이 있다. 전날 급식에 등장했다는 '니모어묵국'을 찍은 사진이다. 사진이 유명해지자 같은 메뉴를 먹었다는 제보가 이어졌다.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에 종종
지난 2015년, 신입사원 입사 경쟁률이 160대 1에 달했던 기업이 있다. 대기업이나 공공기관 공채가 아니었다. 부산에 위치한 '삼진어묵' 신입사원 채용이었다. 이런 높은 입사 경쟁률의 배경에는 삼진어묵의 경영 철학이
공직자 등이 5만원을 초과하는 선물을 받으면 처벌하도록 하는 이른바 '김영란법'이 합헌으로 결정됨에 따라 직격탄을 맞게 된 농어민의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오히려 특수를 기대하는 쪽도 나타나고 있다. 김영란법(부정청탁
5월 3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는 국내 유일의 소맥 전분 제조업체인 신송산업의 전 직원과 인터뷰를 가졌다. ‘소맥 전분’은 밀가루를 가공해 만드는 것으로, ‘네이버 사전’에 따르면, “섬유공업에서는 풀먹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