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beoiyeonhap

20일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과 추선희 전 어버이연합 사무총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1.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 추 전 국장은 이명박 정부 시절 국정원이 작성한 박원순 서울시장 제압 문건에 가담한 혐의 등을 받고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작성한 '박원순 서울시장 제압 문건'과 관련해 추명호 전 국정원 국장이 체포됐다. 17일 서울중앙지검 국정원 전담 수사팀은 "추명호 전 국장을 이날 새벽 2시10분쯤 국가정보원법상 직권남용
이명박 정부의 전방위적 불법 정치개입 정황이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검찰이 국정원 댓글 사건 피해자들을 순차적으로 불러들이며 수사에 고삐를 죄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은 11일 오후 4시 국정원 댓글 사건의 피해자인
국정원의 정치개입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대한민국어버이연합 추선희 전 사무총장에 대해 이르면 다음 주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다. 7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전담 수사팀은 추석 연휴가 끝난 이후 추씨에
대표적인 보수단체인 어버이연합, 엄마부대봉사단이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단 한 건의 집회도 개최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이용호 국민의당 의원이 이날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지난 3년간 어버이연합
추선희 어버이연합 사무총장이 국정원 측으로부터 돈을 받고 각종 집회를 주도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검찰에서 한 것으로 보도됐다. 중앙일보 9월22일 보도에 따르면 추 총장이 운영하는 강남의 한 해장국집을 검찰이 압수수색한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전국경제인연합회 관계자로부터 “허현준 청와대 국민소통비서관실 행정관이 마치 돈을 맡겨둔 듯 찾아와 보수단체 지원을 요구했다”는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13일 확인됐다. 특검은 허 행정관을 직권남용 및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올해부터 비영리단체(NGO)에 대한 지원을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관련 예산을 전면 삭감해 문제가 됐던 대한민국어버이연합(어버이연합) 등에 대한 지원이 원천적으로 차단됐다. 17일 재계에 따르면 전경련은
청와대가 보수·우익 단체들의 명단(화이트리스트)을 작성해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와 재벌 기업에 지원을 요구한 혐의가 특별검사 수사에서 속속 드러난 가운데, 전경련이 박근혜 정부 출범 직후인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청와대가 삼성·현대차·에스케이·엘지 등 재계 서열 1~4위 기업들의 돈을 받아 어버이연합·엄마부대 등 보수·극우 성향 단체들의 ‘관제데모’를 집중 지원해온 사실이 드러났다. 청와대 정무수석실이 주도한 지원 회의에는 매번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을 반대하는, 이른바 '친박 집회'(태극기 집회) 참가자들에게 지급된 경비의 상세한 내역이 공개됐다. JTBC 1월26일 보도에 따르면 한 친박 단체의 회장과 집회 참가자들의 말을 종합한 바에 따르면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정무수석 시절 보수단체를 동원해 ‘관제데모’를 지시한 사실을 18일 확인했다. 또 특검팀은 조 장관이 정무수석 취임 뒤 신동철(구속) 전 정무비서관으로부터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록밴드 시나위의 기타리스트이자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 선생의 장남 신대철이 올해 마지막 촛불집회가 열리는 31일 밤 광화문 무대에서 전인권과 함께 ‘아름다운 강산’을 연주하기로 했다. 그런데, 그 이유가 뜻깊다. 지난
어버이연합 추선희 사무총장이 돌아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로부터 돈을 받고 회원들을 시위에 동원했다는 의혹이 불거지자 잠적했던 바로 그 분이시다. 그는 17일 뉴시스와의 인터뷰에서 "100만명이 모였다는 것 자체를 믿지
보수성향 시민단체인 어버이연합이 '비선 실세' 최순실(60·구속) 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태블릿 PC 속 파일을 이용해 국정농단 의혹을 보도한 JTBC와 손석희 사장을 10일 검찰에 고발했다. 어버이연합 관계자는 이날
오늘(31일) JTBC 사옥 앞에서 어버이연합 회원들이 최순실 씨의 태블릿 PC 파일들을 공개한 JTBC가 범죄행위를 저질렀다며 시위를 벌였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어버이연합은 "최순실 씨 측이 버리고 간 짐 속에서 태블릿
추선희 대한민국어버이연합 사무총장이 정세균 국회의장 사퇴를 주장하며 단식을 시작한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를 따라 동조단식에 나섰다. 어버이연합(대표 심인섭), 자유민총연합(대표 김미화) 등 여러 보수 단체로 구성된 대한민국연합은
보수단체 대한민국어버이연합으로부터 고소당한 개그맨 이상훈씨가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관련기사] 어버이연합이 유병재에 이어 이 남자도 고소했다(동영상) 서울남부지검 형사4부(오현철 부장검사)는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된
지난 4월 22일 시사저널에 따르면, 어버이연합의 실세인 추선희 사무총장은 '청와대의 지시를 받아 집회를 한 적이 없다'며 청와대 지시설을 반박하다가 도리어 청와대 행정관이 집회를 요청(적어도 권유)한 사실을 실토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