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beoinal

도경완은 연우와 하영이에게서 받은 카네이션을 공개했다.
‘여행 그런 거 질색’이라는 엄마의 말이 “어머니는 자장면이 싫다고 하셨어”와 같은 맥락이라고 생각했었다.
가족관계증명서, 주민등록등본 등 직계 가족임을 증명하는 서류가 필요하다.
'나 혼자 산다'에 출연했다.
송승헌을 비롯해 김재중, 솔비 등 많은 스타들도 부모님에 대한 효심을 전했다
’2018년 최고의 엄마’가 된 아빠
지난 4월, 청와대는 올해 5월 8일 어버이날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청와대는 ”내년 이후부터 인사혁신처의 연구결과 등을 받아본 뒤 충분한 시간을 갖고 종합적인 검토를 거쳐 결정을 내릴 계획”이라는
인사혁신처는 공휴일 규정 관련 주무 부처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는 7일 "5월 8일 어버이날을 법정공휴일로 지정하겠다"고 밝혔다. 문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해마다 가장 많은 국민이 5월 가정의 달에 가장 중요한 날로 어버이날을 꼽지만
시력이 좋지 않은 노모를 위해 자식이 아파트 엘리베이터 층수 버튼에 색을 입힌 사진이 누리꾼 사이에 화제가 되고 있다. 9일 인터넷 커뮤니티 ‘오늘의유머’ 등을 중심으로 돌고 있는 사진을 보면, 누군가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
정은지가 어버이날을 더욱 감동으로 물들였다. 8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정은지는 솔로곡 '하늘바라기'로 1위 후보에 올랐다. 어버이날 아버지를 위한 자작곡으로 정상을 노려 두 배의 의미를 더했다. 정은지의 음색은
엄마의 꿈은 '엄마'란 이름으로 덮인 듯해요. 어쩌면 엄마는 우리 가족을 위해서 꿈을 포기하신 걸지도 몰라요. 아직도 마음 속에 그때의 꿈을 간직하고 계실지도 모르겠어요. 엄마도 처음부터 '엄마'가 아니었을 텐데​... 다른 사람들도 '엄마의 꿈'에 대해서 생각해 본 적이 있을까요?
방송인 유병재가 어버이날을 맞아 매우 공익적인 내용의 영상 하나를 내놓았다. 한편, '탈북자 알바 동원' '전경련 자금 지원' '청와대 배후' 등 각종 의혹에 시달린 '대한민국어버이연합'이 최근 공식 일정을 모두 중단하면서
부모 부양에 대한 책임은 정부나 부모 스스로가 져야 한다는 인식이 지난 12년 사이 크게 확산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의 '2015 한국의 성(性) 인지 통계'에 따르면 '부모 부양에 대한 견해'를
대전 동산고등학교가 어버이날을 맞아 오늘 오후 3시 학부모 150명을 초대해 세족식 행사를 열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 학부모는 세족식 행사를 앞두고 "사춘기를 겪는 아들과 대화할 시간은 물론, 매일 밤늦게야 집에
'어린이날'은 공휴일인데 '어버이날'은 공휴일이 아닌 이유가 무엇일까요? '어린이날'이 공휴일인 건, '어린이'에게 가장 좋은 선물이 온종일 함께 놀아주는 것이기 때문일 겁니다. 어버이에게도 함께 놀아드리는 게 가장 좋은 선물 아니냐고요? 글쎄요, 과연 그럴까요? 늙으신 어버이가 원하는 건 무어냐고요? 그건 장성한 자식(들)을 '보는' 것입니다. '노는' 것이 아니라 '보는' 것입니다. 아이들 사랑은 하루 종일 해도 되지만 부모에 대한 효도는 하루 종일 하지 말고 평소에 자주 조금씩 해야 합니다. 온종일 함께 노는 대신 자주 찾아뵈어야 하는 거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