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reogan

세계 최대 제약사 중 하나인 화이자는 지난주 두 번의 인수합병을 연달아 성사시키면서 몸집을 늘리는 데만 무려 17조 원 이상을 사용했다. 약사공론의 25일 보도에 따르면 화이자는 지난 22일 미국 항암제 개발사인 메디베이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