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gnama-yeohaeng

'한 달 살기'가 새로운 여행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전세계 숙박 공유 서비스 업체 에어비앤비가 2016년 한해 동안 숙소 예약이 가장 높은 비율로 늘어난 지역 17곳을 선정해 발표했다. 동네 단위로 선정했으며, 한국에서도 한곳 포함됐다.
추위를 피해 따뜻한 기후의 지역으로 여행을 떠나는 여행객들을 위해 항공사들이 고객의 겨울 외투를 무료로 보관해주는 서비스를 시행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하는 대한항공
트위터 팔로우하기 | 이름 : 해피섬, 태국 모습: 섬은 석회암이 침식된 카르스트 지형이며, 주위를 선명한 색의 바다가 둘러싸고 있다. 섬 위쪽에는 복숭아에 솜털이난 것처럼 나무가 자라있다. 가는방법: 끄라비(방콕에서
'100미터 주걸륜'이라는 별명을 붙여도 될 것 같은 조단 여오는 피트니스 모델이자 PT강사다. 피트니스 관련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페이지, 인스타그램 등 SNS도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다. 여오는 길거리 음식을 파는 이들이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의 '렌즈를 통해서' 시리즈는 세계의 나라 중 하나를 선택해 현지 사진작가가 촬영한 멋진 사진을 보여준다. 이번 주는 베트남의 지역문화와 빼어나게 아름다운 지리를 탐험한다. 하롱베이의
베트남에 있는 '항손둥 동굴(Hang Son Doong)'은 세계에서 가장 큰 동굴이다. 길이는 약 8.8km에 달하며 동굴 내부에는 정글과 강이 존재한다. 또한 엄청나게 거대해서 40층짜리 고층 건물이 통째로 들어갈
Photo courtesy of Katja Presnal. 발리는 열대 섬이라는 사실을 잊어선 안 된다. 그러니 너무 많은 할 거리를 계획하는 것은 좋지 않다. 쉬고 즐기는 시간이 충분해야 한다. 호텔의 풀장은 물론
'뉴이어스 이브(New Year's Eve)', 즉 새해를 맞기 바로 전날인 12월 31일은 일 년에 딱 한 번 있는 행사다. 그러니 특별하게 기념할만하다. 중요한 건 12월 31일 자정 종이 울리는 순간 어디에 있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