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gmulbohosenteo

한동안 떨어져 지낸 두 마리의 물개 친구가 재회했다. 실제 만난 건 아니고, 아이패드를 이용한 화상통화를 통해서 만났다. ‘매셔블’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시자(Sija)와 베이비 페이스(Babyface)는 올해 여름이
‘리사’(Lisa)는 현재 한 동물보호센터에 사는 새끼 여우다. 이 영상을 공개한 ‘Ena Banena’는 유튜브를 통해 “리사는 엄마에게 버려진 새끼 여우이고, 우리 동물보호센터가 리사를 구조해 현재 따뜻함과 사랑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