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ggyodong

이희호 여사의 유서에는 해당 유산을 대통령 기념사업에 쓰라고 적혀 있다.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8일 "저와 가까운 동교동계 한 인사가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로부터 전화를 받아, 제가 그 인사를 총리로 추천하면 여당도 제안하겠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한다"고 말했다. 박
민주당 대표를 지낸 새정치연합 박상천 상임고문이 4일 오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77세. 고인은 13대, 14대, 15대, 16대, 18대 국회의원으로 5선 의원을 지냈고, 김대중 정부때 법무장관을 역임했다. 전남
김대중 전 대통령 직계인 '동교동계'가 4·29 재·보선에서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를 비롯한 후보를 돕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동교동계 좌장인 권노갑 상임고문이 무소속으로 출마한 정동영·천정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