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eoldeu-teureompeu

공화당 '1인자' 미치 매코널 원내대표가 마침내 대선 결과에 승복했다.
트럼프의 '충신'으로 여겨졌던 인물.
공화당 원고 측은 우편투표를 전부 무효로 해달라는 상식 밖의 요구를 했다.
트럼프가 스스로를 사면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엇갈린다.
지난주 청문회장에서는 두 차례 방귀를 뀌어 입길에 올랐다.
트럼프의 대선불복 소송 진행 상황을 살펴보자.
코로나19 대유행 속에서 이 베테랑 전문가는 쉴 틈이 없다.
트럼프는 패배 인정을 거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