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코로나19 대유행 속에서 이 베테랑 전문가는 쉴 틈이 없다.
트럼프는 패배 인정을 거부하고 있다.
트럼프 측의 대선불복 시도가 무위로 끝나가고 있다.
대선 이후 첫 언론 인터뷰에서 허위주장을 마구 늘어놨다.
공화당 유권자 과반은 트럼프 대통령이 재출마하길 바라고 있다.
재검표로도 바이든의 승리라는 결과가 바뀌지는 않았다.
트럼프는 자신이 대선에서 패배했다는 현실을 부정하고 있다.
26일 추수감사절을 맞아 진행한 해외 주둔 미군과의 화상 간담회에서 밝혔다.
대통령의 농담도, 들뜬 분위기도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