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kjae

벨라루스 대통령은 1994년부터 26년 동안 장기집권 중이다.
출구조사 결과 최대 경쟁자였던 후보의 득표율은 6.8%에 그쳤다
37년 간 독재를 하며 짐바브웨의 경제를 파탄냈다.
국민 10명 중 7명 가까이가 ‘동의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시민들이 거리로 뛰쳐 나왔다
8일 무가베 짐바브웨 대통령이 당원 및 지지자들을 향해 자신의 아내인 그레이스 무가베를 부통령으로 지지해달라고 연설하는 모습. 그레이스 무가베는 군부의 정권 장악 이후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적도기니의 경우 오비앙
지난 11일 여론조사기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문재인 대통령이 국정수행에 대해 10명 중 9명의 국민이 '잘 하고 있다'는 긍정평가를 내리고 있다고 발표했다. - 문대통령 '취임 한 달' 여론 조사에서 90
'제왕적 대통령제'가 문제라는 대의명분을 내걸고 정말 다들 아무말이나 막 던지고 있다. 나는 작금의 상황을 도무지 이해하기 어렵다. 설령 문재인이나 안철수가 말하는 것처럼 내년 지방선거 때 개헌 투표를 한다 하더라도, 대통령의 임기와 국회의원의 임기를 동기화하는 그런 종류의 개헌이라면 나는 결사적으로 반대하겠다. 군사독재보다 더 무서운 게 있다면 그것은 선거를 통해 합법성을 획득했다고 주장하는 '민주독재'일 것이기 때문이다. 대선과 총선을 결합시킨다는 건 총통을 뽑자는 말과 크게 다르지 않다. 나는 그런 개헌에 반대한다.
아프리카 서부 해안국 감비아를 22년간 통치한 대통령이 최근 대선 패배를 받아들이지 못한다며 재선거를 하겠다고 밝혔다. 10일 영국 BBC방송과 AFP통신 등에 따르면 감비아의 야히아 자메 대통령은 전날 밤 TV 연설에서
필리핀에서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의 '마약과의 유혈전쟁'으로 초법적 처형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7일 현지 ABS-CBN 방송이 경찰청 자료를 집계한 결과에 따르면 두테르테 대통령이 지난 6월 말 취임과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