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ldo

가격도 만만치 않으므로 잘 고려해야 한다
사탕이나 초콜릿, 아니 꽃다발도 어색하게 여기는 애인이 좋아할 기발한 선물
사탕이나 초콜릿, 아니 꽃다발도 어색하게 여기는 애인이 좋아할 기발한 선물이 있다. 즉, 대단한 섹스! 클리토리스 자극기부터 팔찌 겸 수갑까지, 매우 섹시한 발렌타인데이 선물들이 많다. 자, 두 사람의 멋진 섹스를 위한
와우! 후, 왠지 덥다. 이거 '왕좌의 게임' 공식 딜도야? 내 몸속에는 공식 제품만 넣고 싶거든. 안녕, 그래. 나 이게 필요해. '존 스노우, 멈추지 마' 아니면 '존 딜도'라고 불러야지. '신음의 게임 - 긴 칼자루'는
어릴 적, '월리를 찾아라'를 즐겼던 사람이라면 이 인스타그램 계정에 주목하시라. '찾기 힘든 딜도'(subtle dildo) 계정을 운영 중인 이들은 일상 사진 속에 딜도를 숨긴다. 예를 들어 아래 사진은 평범한 눈싸움을
* 주의 : 이 기사에는 공공장소에서 부적절할 수 있는 내용이 포함돼 있습니다. 지난주, 캐나다 뉴펀들랜드에 사는 한 남자가 성인용품점에서 딜도를 훔친 사건이 있었다. 그런데 얼마 안 지나 매장 주인이 페이스북에 올린
"인도의 후궁 제도는 고대 인더스 문명기부터 존재하고 있었다. 특히 굽타 왕조기에 그 화려함은 극치에 달했다. 후궁에는 규방녀들이 230명이나 시중을 들고 있었고, 국왕에게는 수백 명을 헤아렸다...바챠야나는, 왕은
자위를 주기적으로 하는 여성이 신체적으로는 물론 정신적으로도 더 건강하다는 연구가 있다. 문제는 오르가즘을 달성하는 게 그리 쉽지 않다는 거다. 위는 우머나이저(Womanizer)라는 섹스토이를 실험해 본 여성들에 대한
지난 2008년 기네스 팰트로가 설립한 라이프스타일 웹사이트 ‘굽’(Goop)은 최근 ‘기본적이지만은 않은 섹스 토이들’이라는 리스트를 공개했는데, 이는 가죽으로 만든 채찍부터 바이브레이터가 달린 목걸이까지 굉장히 다양하다
인간이 돈을 들여 어떤 물건을 개발하는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다. 섹스토이도 그렇다. 휴대폰이나 컴퓨터가 나날이 진화하듯 섹스토이도 진화를 거듭한다. 세계적으로 매년 다양한 디자인과 사양의 섹스토이들이 섹스토이 박람회에
미국 오스틴 텍사스 대학교의 한 학생이 대학 교내에 딜도를 가지고 다니자는 페이스북 이벤트를 개설했다. 이벤트 날짜는 2016년 8월 24일. 개강일에 캠퍼스 내 총기 소지 허가에 대한 항의의 의미로 단체로 백팩에 대형
페이스북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아직도 눈치를 못 챘다고? 자세히 살펴보라. 여자들의 머리 위에는 양쪽으로 사용이 가능한 지나치게 거대한 손 모양의 딜도가 걸려 있다(그렇다. 이런 걸 실제로 사람들은 팔고, 또
이 영상에 대해선 할 말이 별로 없다. 딜도 공장에 대한 좀 더 진지한 탐사보도를 원한다면 버즈 피드의 ’dildo factory in North Hollywood’기사를 참조하는 게 낫다. 어떻게 저럴 수 있나 싶을
섹스토이는 20세기의 발명품인가? 절대 그렇지 않다. 섹스는 어느 시대에나 있었고, 짝을 찾지 못하는 사람도 어느 시대에나 있었다. 당연히 섹스토이도 어느 시대에나 존재했어야 마땅하다. 몇몇 고고학자들이 최근 빙하 시대에
‘월리를 찾아라’는 1990년대 한국에서 웬만한 집에는 한 권씩 있던 책 중 하나다. 원제는 ‘ Where's Wally?’. 하지만 당시 캐나다에서 이 책은 ‘Where's Waldo?’란 다른 제목으로 판매됐다. 말하자면
솔직히 말해보자. 딜도는 이제 성적으로 뒤틀린 사람들의 은밀한 장난감이 아니다. 한국의 수많은 성인용품 사이트에서 불티나게 팔려나가는 딜도의 수를 한번 생각해보라. 감히 말하자면, 모든 성적으로 궁핍한 여자와 남자들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