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uronhelgi

미국 테네시 주에 사는 8살 소녀 케이티의 등굣길은 항상 인적이 드물다. 하지만 그 길을 혼자 가야 한다. YTN에 따르면, 케이티의 아빠는 걱정 끝에 '묘안'을 생각해 냈다. 바로 소형 카메라가 달린 무인기를 띄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