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계는 프로그램 폐지까지 촉구하고 있다.
일부 시청자들 사이에서는 드라마 제작이 무성의하다는 평도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