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mbae

1인당 연평균 담뱃세는 46만원…대기업 男 초봉 근로세 수준 담배를 하루에 한 갑(20개비) 피우면 연간 57만원에 이르는 세금을 낸다는 분석이 나왔다. 국내 성인 남성 흡연자의 연간 평균 담뱃세는 46만원으로 대기업에
통상 편의점은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주로 들어서지만, 최근에는 이런 일반적인 입지와는 거리가 있는 곳에도 다양한 형태의 편의점이 운영되고 있다. 고등학교와 대학교, 병원 등에서 운영되던 '구내 매점'이나 군대 PX 등이
아무리 담배를 많이 피우는 사람도 담배를 안 피우고 있을 때가 더 많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담배는 끊을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계속 입에 담배를 물고 있기보다는 계속 안 피우기가 더 쉽기 때문입니다. 담배를 피우다가 안 피우면 자꾸 핑계 거리가 생깁니다. '몸이 아프다. 이렇게까지 하면서 안 피우면 뭐 하느냐? 오랜 산다고 꼭 좋은 거냐?' 하고 담배 피울 핑계를 스스로 만들어 냅니다. 그래도 용납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 이렇게 용납하지 않는 것을 '대결정심'이라고 합니다.
한동안 잠잠했던 담뱃세 인상 논의가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보건복지부가 내년 상반기를 목표로 10년째 묶인 담뱃값을 올리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히면서부터다. 복지부가 담뱃값 인상을 시도한 것은 어제오늘의
당신의 가족이나 친구, 애인이 혹시 담배를 피우는가? 그렇다면 하루의 첫 담배를 언제 피우는지 물어보는 게 좋겠다. 서울경제신문은 20일 “첫 담배를 피우는 시간이 빠를수록 폐암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결과를 미국 연구진이
담배를 피우면 빨리 늙는다는 속설이 사실일까. 영남대 생명공학부 조경현(45) 교수가 11일 20대 청년 가운데 흡연자와 비흡연자의 비교조사를 통해 담배를 피우면 피부 노화가 빨리 진행된다는 사실을 과학적으로 증명한
“WHO, 담뱃세 50% 인상 권고…기재부도 필요성 인정” 담뱃세 50% 오르면 에쎄라이트 2500원에서 3300원으로 정부가 담배에 붙는 각종 세금(담뱃세)을 올려 담뱃값 인상을 꾀하는 방안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청주 흥덕경찰서 소속 방범순찰대원이 신입 대원에게 가혹행위를 한 사실이 적발됐다. 28일 충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한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청주 흥덕경찰서 의경이에요. 살려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전자 담배가 '인체에 무해한 수증기' 이외의 물질을 배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캘리포니아대학교 샌프란시스코 캠퍼스의 담배제어연구 및 교육 센터가 수행한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전자담배에서 발생하는 간접적인 증기는 유독성
라이트 담배는 사기 10조원 배상하라 미국 일리노이주 2심 법원이 '라이트'와 '저(低)타르' 담배 판매가 사기에 해당한다면서 담배 회사가 101억 달러(10조4천억원)를 소비자에게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다고 AP통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