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lreoseu

지난 6일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시 경찰 앰버 가이거가 근무를 마치고 같은 아파트에 사는 26세의 보탐 쉠 진의 아파트로 들어가 권총 두발을 쐈다. 앰버 가이거가 911을 호출했고 도착한 응급대원들이 진을 병원으로 호송했으나
미국 텍사스 주(州) 댈러스에서 경찰 5명을 저격하고 사살된 마이카 제이비어 존슨(25)의 자택에서 발견된 폭발물 제조 물질은 댈러스 전체에 영향을 줄 만큼 대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댈러스 경찰은 존슨이
지난 7일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발생한 경찰 저격 사건은 용의자가 사살되면서 일단 종결됐다. 그런데 용의자를 사살한 것은 인간이 아니었다. 원격으로 조종되는 로봇 폭탄이 용의자가 위치한 곳까지 이동하여 폭발한 것. 허프포스트
미국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발생한 경찰관 매복습격 사건의 범인 마이카 제이비어 존슨(25)은 아프가니스탄서 육군으로 복무할 때 성희롱 사건을 일으키면서 제대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존슨에 대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전날 경찰 5명이 피격, 사망한 사건에 대해 "경찰에 대한 잔인하고 계산된, 비열한 공격"이라고 강력히 비난했다.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업데이트 : 2016년 7월8일 14:50 업데이트 : 2016년 7월8일 17:30 업데이트 : 2016년 7월9일 00:05 업데이트 : 2016년 7월9일 14:20 사건 전개 상황 요약 댈러스 경찰은 이번 사건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