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hakminjujuui

17일 오후 3시 20분께 부산 금정구 장전동에 있는 부산대 본관 4층에서 이 대학 국문과 교수인 고모(54)씨가 투신해 사망했다. 고씨는 투신하면서 "총장 직선제 이행 약속을 지켜라"고 외친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