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wejangam

유상철 감독은 앞서 췌장암 4기 진단 사실을 밝힌 바 있다.
배우 김영애가 4월 9일 오전 별세했다. ‘스포츠동아’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해 재발한 췌장암으로 투병해 온 김영애는 서울의 한 종합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다”고 한다. 유작은 KBS 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