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useok

장마와 집중호우 여파로 인해 장바구니 물가가 크게 오르고 있다.
정당한 임금이 지급되지 않는 '공짜 노동'이라고 비판했다.
6%대 → 10%대 → 25.4% :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비중이 최고치를 찍었다.
귀향 자제 캠페인에 따른 '풍선효과'가 나타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통행료 수입은 휴게소 방역인력 등 코로나19 대응에 쓰인다.
형식보다는 조상을 기리는 마음이 더 중요하다.
추석 연휴를 없애 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등장하고 있다.
온누리 상품권 구매한도 및 할인율 상향을 추진할 예정이다.
‘숨어 듣는 명곡 콘서트’를 선보인다
온라인 합동 차례, 벌초 대행 서비스 안내 등을 지원할 테니 제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고향 방문을 자제해 달라는 메시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