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ejeonghun

잔나비 최정훈과 김도형은 직접 이같은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사실과 다른 확대 보도와 악의적인 추측은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린다”
김학의 전 차관은 최정훈의 아버지 최모씨로부터 뇌물을 수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저와 제 형을 어떻게든 엮어 허위 제보를 하는 이의 말을 기사화하신 기자님께 깊은 유감을 표한다"
"유명 밴드의 보컬로 활동 중인 아들을 포함해 최씨의 두 아들이 경영에 개입했다는 의혹도 있습니다" - SBS 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