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ejeoimgeumwi

내년도 최저임금을 결정하는 최저임금위원회(최임위) 전원회의에서 사용자 쪽 위원이 노동자위원에게 “나이도 어린 것이…”라며 막말을 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24일 최저임금위 노동자위원들은 보도자료를 내어 “최저임금위원 자격이
최저임금위 전원회의서 공식 제안 ‘계속 인상땐 범법 사업자 양산’ 논리 노동계 “임금격차 고착화될 것” 반발 재계가 12일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3차 전원회의에서 1988년 최저임금제도 시행 이래 처음으로 ‘업종별 최저임금
정부가 업종별로 최저임금을 다르게 적용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영세사업장의 해고 문제’ 등 부작용을 해결하기 위해서라지만, 최저임금을 차별하려 한다는 비판이 거세다. 머니투데이가 12일 보도한 바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