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egogyeongyeongjin

얼마 전 열린 구글과 네이버의 미래전략 발표 행사의 분위기는 사뭇 달랐다. 김상헌 네이버 대표는 지난 17일 ‘네이버 커넥트 2015’ 행사의 문을 열며 여러 차례 ‘위기’ ‘생존’이란 단어를 강조했다. 앞서 지난 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