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yu

본인 소유 계정 가운데 메인이 아닌 곳에 장문의 글을 남겼다.
실제로 해당 백화점에 귤을 판매 중인 농장주의 가족도 나타났다.
그 동안 쉼 없이 달려왔다고 생각했다. 마치 폭주기관차처럼 앞만 보고 달려왔다. 중간에 의도치 않은 공백기가 있었지만, 그건 휴식이 아닌 다른 것을 준비하기 위한 일종의 통과의례였다. 밤이 다가오는 것을 보면서 그동안의 인생에 대해 많은 생각을 했다. 창피하고 괴로운 기억들도 있었지만 늘 결론은 긍정적으로 내리자고 다짐하였다. 밤이 완연한데 별과 달이 잘 보이지 않았다.
어린 시절, 이가 빠지면 지붕에 던져야 한다는 이야기를 들어본 적이 있을 것이다. 그래야 까치가 물고 가 새 이를 준다는 것이 그 내용이다. 서양에서도 이와 유사하게 베개 밑에 놓고 자면 '이빨 요정'이 돈을 주고 이를
1. 당신은 이미 충분하다. 자연을 만든 바로 그 생명력이 당신을 만들었다. 2. 당신은 태어날 때부터 가치를 지닌 존재다. 외부적 성취를 통해 당신의 존재를 정당화할 필요가 없다. 3. 당신은 유일하다. 이제까지 당신
표현은 감상보다 더 적극적인 치유 행위입니다. 일기장을 펴놓고 마음에서 느껴지는 대로 글을 쓰고 나면 무언가 해소되는 느낌을 받습니다. 쓰는 과정에서 내가 애써 (의식적, 무의식적으로) 피하던 문제가 드러나면, 그것을 대면할 용기도 생기고, 자기 자신과 자신이 처한 상황에 대한 새로운 시야도 열립니다. 이때 중요한 것은 글쓰기 전문가 나탈리 골드버그의 말대로 뼛 속까지 내려가서 써대는 것입니다. 검열 없이 말이죠. 글쓰기 뿐 아니라, 좋아하는 악기를 신나게 연주하거나, 몸을 자유롭게 움직이며 춤을 추거나, 도화지에 손 가는 대로 그림을 그려보거나, 진흙을 만지며 그릇을 빗는 것도 재미있는 치유 행위입니다.
호흡을 깊게 하면 심박동 수가 조절됩니다. 복식호흡으로 깊~게 들이쉬고 내쉬고를 반복하면 점차 심박동 수가 정상으로 돌아옵니다. 호흡을 할 때는 내면의 눈을 통해서 복부를 가만히 쳐다 보아야 합니다. 날숨과 들숨이 오고갈 때 어디를 거쳐 가는지 바라봅니다. 한 호흡에 3~6초 정도를 유지하면서 천천히 숨을 쉽니다. 화나는 일이 있더라도 15초를 참으면 화의 양이 절반 이하로 줄어든다고 합니다.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 따르면, 대기업에 근무하는 중년 직장인 중 자각증상은 없지만 면역이 떨어져 있는 이른바 '피곤한 회사원'들이 이틀 동안 6시간의 숲 산책을 한 결과, NK세포(자연살해세포. 면역기능, 항암지표로 사용) 활성이 첫날 27%, 둘쨋날에는 53%까지 증가되었다고 합니다.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리티솔 수치 조사, 뇌파 측정 등을 통해서도 숲의 생리적 이완과 정신적 안정 효과는 입증되고 있습니다.
김수현 단원고에 3억 원 기부 생존자 치유에 써달라 배우 김수현이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위로의 뜻으로 안산 단원고등학교에 3억 원을 기부한다. 연예가 관계자에 따르면 김수현은 24일 안산 단원고등학교에 위로와 지원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