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onjae

10개 프레임에 걸쳐 단 한 개의 핀도 놓치지 않고 '퍼펙트게임'으로 300점을 기록하는 것은 아마 모든 볼링 선수의 꿈일 것이다. 뉴욕에 사는 23세 벤 케톨라는 그 어려운 것을 무려 86.9초 만에 달성했다. 매셔블에
어린이들의 입에서 거침없이 나오는 말이 때론 코미디보다 더 재미있다. 텍사스에 사는 매튜 클라크(27)는 그 사실을 너무나 잘 안다. 자칭 척척박사인 만 3살짜리 아들 칼렙(Caleb)의 아빠로서 말이다. 매튜 크르라크와
우리는 깨어있는 동안 쉴새 없이 생각한다. 대부분 쓸모 없는 생각이라고 느낀다. 제대로 된 영감을 받지 못했다고 여긴다. 반대로 천재들, 특히 역사에 남은 이들, 의 생각, 아이디어, 착상에 대해서는 놀라곤 한다. 그것을
브라질에 사는 8살 소년 찬 홍 릭은 눈을 감고도 루빅 큐브를 풀 수 있을 만큼 엄청난 실력자다. 하지만, 이 대단한 실력에도 그는 겨우 세계 1000등 안에 들었다. 작년 브라질 포르투 알레그레에서 열린 대회에서 릭은
미국의 페이스북 유저인 ‘랜달 존스’(Randall Jones)가 지난 4월 11일에 게시한 수학 퀴즈다. 약 290만 개에 달하는 답이 달리고 있다. 과연 정답은 무엇일까? 퀴즈를 게시한 랜달 존스는 “1000명 중에
주의력결핍장애를 의심할 정도로 산만하던 아이도 초집중하는 때가 있다. 바로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꽂힌 그 순간! 땀을 뻘뻘 흘리며 TV 속 댄스를 따라 한 지 1시간, 어른도 쉽지 않은 퍼즐 피스를 맞춘 지 3시간 등
PRESENTED BY 한솔교육
말이 필요없다. 이 영상을 보는 순간 새로운 아인슈타인이 태어났다는 사실을 실감할 거다. 그렇다. 영상을 다 본 당신은 지금 동의하며 고개를 끄덕이고 있을 것이다.
AP통신은 11월 2일 대학 학위는 두 개 있지만 아직 어려서 투표는 못하고, 비행기는 조종할 수 있지만, 운전할 나이가 아직 안된 모셰 카이 카발린의 이야기를 소개했다. 10세 때 LA의 대학에서 공부를 하는 카발린의
* 이 글은 과학사이트 라이브사이언스(LiveScience)에 아가타 블라스크작이 6월 8일 게시한 글입니다. 창의성과 일부 정신 질환 사이에 겹치는 유전적 요소가 있을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자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