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ongnyeonmunje

정부와 새누리당은 26일 최근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이른바 '열정 페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인턴 고용과 관련한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시행하기로 했다. 또 체불임금을 원칙적으로 1개월내에 받을 수 있도록 유도하되 관련
대만 총통선거에서 야당인 민진당이 압승을 거둔 것은 이른바 '딸기 세대'로 불리는 20∼30대 청년층의 반격 덕분이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딸기(草매<草+每>·차오메이) 세대'란
배우 박보영은 자신과 같은 젊은 세대에게 '열정'이라는 단어가 긍정적으로 다가오지 않는다고 밝혔다. 박보영은 13일 종로구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열정이면 다 된다와 열정 같은 소리 하네 중 어느 편인가'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