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geopja

유명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의 공동 창업자인 더글러스 톰킨스가 9일(현지시간) 칠레에서 카약을 타다가 사고를 당해 숨졌다. 향년 72세. 톰킨스는 이날 칠레 남부 파타고니아의 카레라 호수에서 카약을 즐기던 중
한국, 미국, 일본, 중국의 부자랭킹을 살펴봤다. 세계의 부자랭킹은 미국의 잡지 포브스가 매년 집계한다. 대충 봐도 한국은 상속자들의 나라라는 것을 알 수 있다. 30위안에 창업자가 7명이고 상속자가 23명이다. 이중 범삼성가가 7명이나 된다는 것도 대단하다. 미국은 어떨까. 한국 1위 이건희회장이 미국에 가면 29위가 될 정도로 미국엔 엄청난 거부들이 많다. IT거물들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다. 포브스지에 따르면 미국부자 전체 400위 랭킹의 69%정도가 자수성가한 창업자라고 한다. 의외로 일본도 창업자들이 많다.
구글이 국내 창업가들을 지원하기 위한 ‘캠퍼스 서울’을 설립한다.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서울 삼성동에 600평 규모로 꾸려진다. EBN뉴스에 따르면 구글은 27일 서울 대치동 오토웨이타워에 위치한 캠퍼스 서울 설립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