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esik

대장암 예방에는 채식에 생선을 곁들인 식단이 가장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생선 외의 육식을 피하는 페스코 채식(fish-eating vegeterian이라고도 함)은 대장암의 위험을 43%나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각종 나물엔 노화·성인병의 주범으로 알려진 활성산소를 없애주는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는 사실이 최근 속속 밝혀지고 있다. 100세를 넘긴 국내 장수 노인의 공통점 중 하나가 항산화 성분이 많은 채소, 특히 나물 반찬을 즐겨 드시는 것이다. 한식의 담긴 철학의 하나가 약식동원(藥食同源, 약과 음식은 근원이 같다는 뜻)이다.
미국에서 건강식품에 집착하다 오히려 건강을 해친 사람들이 나오면서 인터넷과 미디어에 최근 범람하는 건강식품 섭취 정보에 대한 위험성이 제기됐다. 30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에 따르면 '건강식품 탐욕증' 용어를
2009년 12월 덴마크 코펜하겐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회의' 개막 나흘 전 벨기에 브뤼셀 유럽의회에서 열린 지구온난화 토론회장에서 비틀스 멤버인 폴 매카트니가 세계를 상대로 '고기 없는 월요일'을 제안했다. 그는 이미
일찍 찾아온 더위와 나들이 철을 맞아 삼겹살이 ‘금겹살’로 불릴 만큼 몸값을 높이고 있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이 28일 집계한 삼겹살 소비자가격은 ㎏당 2만3349원이었다. 그러나 값이 오른다고 소비가 크게 줄 것 같지는
파멜라 앤더슨이 공장식 목축업과 육가공산업에 반대하기 위해 또다시 벗었다. 47살의 여배우는 오랫동안 동물보호단체 PETA를 위한 모델로 활동해 왔는데, 이번에는 알프레드 히치콕의 유명한 스릴러 영화 '사이코'의 샤워실
By: Rachel Freeman 이 세상은 채식주의자가 살기엔 잔인한 곳이다. 선택할 수 있는 음식이 제한적일 때가 많고, 거의 언제나 고결한 척한다는 느낌이 든다는 건 정말 피곤하다! 솔직히 말하면 나는 페스커테리언이지만
"전세계 투어공연을 하며, 매년 수만관중들 앞에서 3시간 동안 콘서트를 할 수 있는 에너지는 어디서 나오는가?" 그는 간단하게 대답한다. "채식을 하고 동물을 사랑하며 친환경적인 생활을 하기 때문이다" 이번 한국 공연을 계기로 박원순 시장, 박찬욱 감독, 배철수씨, 윤도현씨 등이 폴 매카트니의 에코프렌즈가 됐습니다. 일주일에 하루 채식하면, 당신도 폴의 친구가 될 수 있습니다.
미국의 주요 육가공업체들이 축산 과정에서 인체에 해로운 항생제를 사용하지 않겠다고 잇따라 선언하고 있어 주목된다. 미국내 최대 육가공업체인 '타이슨 푸드'는 오는 2017년까지 닭고기 등 육가공품에 인체에 해로운 항생제를
BLT(베이컨-Bacon, 상추-Lettuce, 토마토-Tomato) 샌드위치의 이름에 또 하나의 알파벳을 추가해야 할 것 같다. 즉, 항생제(Antibiotics)의 A 말이다. 전 세계 고기 수요가 급성장하면서 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