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자에게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혐의를 받는다.
박유천이 감치재판에 출석하자 상대 측 변호를 맡은 이은의 변호사가 한 말
검찰은 안인득에 법정 최고형인 사형을 구형했다.
몬스타엑스 측은 "전혀 사실이 아니며 법적 대응 검토 중"이라는 입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