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eoljang-seongjeopdae

김학의 수사단이 중간 수사결과를 발표했다.
12일 다시 불러서 조사할 계획이다
김학의 ‘긴급 출국금지’ 전말
의혹은 의혹일 뿐이다? '별장 성접대 의혹'으로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변호사 개업을 할 수 있게 됐다. 연합뉴스 1월25일 보도에 따르면 “대한변호사협회(회장 하창우)는 최근 변호사 등록심사위원회를
건설업자로부터 성접대 등 향응을 받은 의혹으로 수사를 받았다가 무혐의 처분이 내려진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동일한 사안을 놓고 성폭력 혐의로 피소된 사건에서도 무혐의 결정을 받았다.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는 김 전 차관이
별장 동영상 외에 원주 아닌 다른 곳에서도 성폭력 원주 별장 성접대 의혹 사건에 연루된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별장 동영상에 등장하는 여성에게 여러 차례 성폭력을 행사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9일 동영상에 등장하는 인물이
지난해 검찰이 불기소 처분을 내린 별장 성접대 의혹 사건이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별장 성접대 사건과 관련해 참고인 조사를 받았던 여성이 재수사를 요구하는 고소장을 냈기 때문이다. 경향신문 보도에 따르면 이 모(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