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ansijang

내년에 치러질 지방선거와 관련해 차기 부산시장 적합도를 묻는 여론조사에서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27~28일 이틀간 부산광역시에 거주하는 만19세 이상
서병수 부산시장이 정부의 김해공항 확장안을 수용하기로 했다. 서 시장은 27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개최하는 기자회견에서 "아쉽지만 지역간 갈등을 해소하고 국민 화합을 위해 정부의 '김해신공항'을 전향적으로 수용하겠다"고
"오거돈 세월호 애도기간 골프" 주장…CCTV확인 결과 사실 아닌 것으로 6·4 지방선거 과정에서 허위사실 유포한 혐의로 고발된 서병수 부산시장이 피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이달 9일 오후
6·4 부산시장 선거과정에서 “오거돈 부산시장 후보가 세월호 애도기간 중 골프를 쳤다”고 한 서병수 부산시장의 주장은 경찰 수사 결과 사실이 아닐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경향신문에 따르면 서병수 부산시장의 선거법 위반
일단 내가 처음으로 이분 참 맘에 든다고 생각했던 건 이 질의응답을 봤을 때였다. Q 오거돈 후보가 생각하는 인생 최고의 가치는 무엇입니까? A 제 개인의 행복입니다. 하지만 먹고 놀고 즐기는 데 제 개인의 행복이 있지 않습니다. 더 많은 사람과 어울리고 봉사하고 함께 잘 살 때 행복합니다. 제 개인의 행복입니다(!) 와... 나는 정치인이 이렇게 말하는 거 처음 본 것 같다. 개인의 행복. 맞다, 그게 누구에게나 인생 최고의 가치여야지. 이 한몸 바쳐 자기를 희생한다고 생각하는 정치인을, 나는 믿지 않는다. 함께 잘 사는 게 곧 나의 '개인적' 행복이라는 인식이 아주 맘에 들었다.
오거돈 후보가 새누리당 텃밭 부산을 뒤흔들었다. 야권 단일 후보로 나선 그의 선전이 ‘해운대’를 휩쓴 쓰나미는 아니었지만, 초강력 태풍임에는 분명했다. 물론 오 후보도 새누리당의 아성을 깨진 못했다. 부산은 TK 못지
JTBC가 4일 발표한 예측조사 결과, 부산에서 무소속 오거돈 후보가 새누리당 서병수 후보를 앞설 것으로 예측됐다. 오거돈 후보는 53.7%로 서병수 후보(46.3%)에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지상파 3사가 발표한
새누리당 텃밭 부산 민심이 이상하다 새누리당의 텃밭 부산에서 이변이 가능할까? 최근 여론 조사를 보면 가능성이 없지 않아 보인다. 6.4 지방선거에서 부산시장 후보로 나선 무소속 오거돈 후보가 새누리당 서병수 후보를
김영춘 사퇴, 오거돈 부산시장 야권 단일후보로 무소속 오거돈 후보가 6.4 지방선거에서 부산시장 야권 단일후보가 됐다. 새정치민주연합 김영춘 후보가 야권 단일후보로 오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히고 전격 사퇴했기 때문이다
대형 참사가 발생하기 전에는 무려 329번의 이상한 조짐이 있다는 것이 하인리히 법칙이다. 세월호 참사가 있기 이전, 하인리히의 법칙처럼 이 여객선의 위험성은 대두돼 왔다. 그러나 이를 무시한 대가로 한국사회는 엄청난